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전남도 '코로나19' 극복 추경예산 긴급 편성감염병 방역, 취약계층·소상공인 등 생계안정 등 중점
  • 김성수 기자
  • 승인 2020.03.30 16:12
  • 댓글 0
전남도청

(무안=포커스데일리) 김성수 기자 = 전남도는 30일 '코로나19' 감염병 방역과 취약계층·소상공인 등 생계안정,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긴급 추경예산을 편성해 도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전남도 추경예산 규모는 2139억원으로 일반회계 1719억원과 특별회계 5억원, 기금 415억원으로, 재원은 국고보조금 1224억원과 재해구호기금 250억원, 재난관리기금 165억원을 활용하고 부족분 500억원은 지역개발기금에서 차입키로 했다.

지원은 △방역강화 △취약계층 긴급 생활비 및 소상공인 지원 △농어업인 지원 △기업지원 등 4대 분야로 구분해 지원할 예정이다.

내용은 주로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지키기 위해 감염병 검역·진단·치료 등 방역 강화에 105억원 △취약계층의 생계안정과 소상공인의 경제활동 회복을 지원코자 긴급 생활비 등에 1496억원 △농어업인의 가계소득 안정을 지원하는 농수산물 판매 촉진사업에 21억원 △'코로나19'로 침체된 기업의 경제활동 지원을 위해 99억원 등의 예산이 편성됐다.

이번 추경예산은 '코로나19' 조기 극복을 위한 선제적 조치인 동시에 중앙정부의 추경예산 편성에 따른 대응 조치로 다음달 3일 도의회에서 심의·의결될 예정이다.

강상구 전남도 예산담당관은 "코로나19로부터 도민의 생명·안전을 지키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과 소상공인, 중소기업 등을 지원하기 위해 예산을 집중 편성했다"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이번 추경예산을 최대한 신속히 처리키로 도의회와 협의했다"고 말했다.

김성수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남도#‘코로나19’#극복

김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