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전·세종·충남
대전시, 판암역 환승주차장 30일부터 무료 운영1층 55면 우선, 이용객 추이 따라 2층, 3층, 옥상층 확대 개방
  • 오현주 기자
  • 승인 2020.03.26 10:29
  • 댓글 0
판암역 환승주차장 조감도<자료제공=대전시>

(대전 =포커스데일리) 오현주 기자 = 대전 도시철도 1호선 판암역 환승주차장이 건설 완료돼 오는 30일부터 무료 운영에 들어간다.

대전시는 시 외곽 및 타 도시에서 시내권으로 진입하는 교통량을 최소화하고 도시철도 이용 시민의 환승 편의 제공을 위해 지난해 6월부터 판암역 환승주차장 공사에 착수해 올해 2월 건설을 완료하고 오는 30일부터 무료 운영을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시는 동구 판암지구 도시개발사업 지구 내에 2614.5㎡의 토지를 매입하고, 지난해 6월부터 철골 조립식 3층 주차 공작물에 247면의 주차장과 자전거 보관대 100대를 설치하는 공사를 완료했다.

대전시는 판암역 환승주차장 운영예정자인 도시철도공사의 분야별 담당자와 공사감독, 감리자, 시공자 등이 합동 점검을 통해 시설물의 미비점 보완을 완료하고 지난달 19일 도시철도공사와 시설물에 대한 인계·인수서를 교환했다.

도시철도공사는 운영관리방안, 홍보방안 등을 수립해 시민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준비했으며, 1단계로 오는 30일부터 매일 오전 5시 30분부터 자정까지 무료로 1층 55면을 우선 개방하고 이용객 추이에 따라 2층, 3층, 옥상 층을 차례로 개방할 예정이다.

2단계로는 이용객 증가 추이를 지켜본 뒤 수익성 확보 시점에서 유료로 전환할 계획이다.

환승주차장이 운영되면 동구 지역 및 옥천, 금산 등 인접 지역 주민의 도시철도 이용객 증가와 함께 판암역 주변 불법 주정차 감소 및 상권 활성화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운영 중인 도시철도 1호선 환승주차장은 탄방역 156면, 반석역 247면이 있으며, 임시로 운영(89면) 중인 현충원역 환승주차장은 3월에 공사 착수해 240면이 조성될 예정이다.

한편, 대전시는 유성 광역복합교통광장 준공 시점에 맞춰 2021년까지 구암역 환승주차장도 건설할 계획이다.

 

오현주 기자  ohhyj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