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문경시, 종합민원실 창구에 '안전 가림막'설치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코로나19 대응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0.03.25 15:48
  • 댓글 0
문경시, 종합민원실 창구에 '안전 가림막'설치.

(문경=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문경시는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종합민원실 창구에 안전 가림막을 설치했다.

하루 평균 200명 이상 방문하는 종합민원실은 밀집된 근무 환경에 민원인과 가까운 거리에서 업무가 이루어져 코로나19 감염 우려에 대한 불안감이 있었다.

이에 시는 민원인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전한 근무 환경을 조성하고자 민원 창구마다 투명 아크릴판의 안전 가림막을 설치해 민원인과 창구 직원의 접촉을 최소화하면서 민원 상담과 업무 처리를 가능하게 했다.

이외에도 청사 입구에는 소독과 발열 확인 후 출입이 가능하도록 통제 중이며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비치, 사무실 방역 등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박희호 종합민원과 과장은 "안전 가림막 설치로 민원인들이 다소 불편하겠지만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민원 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경시#문경시종합민원실#코로나19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