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통합당 강효상·김재원, 서울 지역구 경선서 패배이진숙 전 대전MBC 사장도 낙천…이상일 전 의원, 용인병 승리 본선행
  • 최갑수 기자
  • 승인 2020.03.19 16:49
  • 댓글 0
미래통합당 김재원 정책위의장(왼쪽)과 강효상 의원이 서울로 지역구를 옮겨서 치른 4·15 총선 공천 경선에서 나란히 패했다./연합뉴스

(서울=포커스데일리) 최갑수 기자 = 서울 지역구 경선에 나섰던 미래통합당 김재원 정책위의장과 강효상 의원이 4.15총선 공천 당내 경선에서 나란히 패했다.

통합당 지역구 공천관리위원회는 19일 국회에서 회의를 열어 서울과 경기, 대구 등 일부 지역구에서 치러진 경선 결과를 후보자 측에 통보했다.

서울 중구·성동갑에서는 현역 비례대표 초선인 강효상 의원이 36.6%를 획득하는 데 그쳐 67.4%(여성 가산점 4% 포함)를 얻은 진수희 전 의원에게 패했다.

강 의원은 자신이 당협위원장을 맡았던 대구 달서병에 공천을 신청했다가 지난달 20일 이 지역을 포기하고 서울 강북 험지로 출마지를 바꿨다.

이로서 진수희 전 의원은 중구성동갑 지역구에서 3선에 도전하는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의원과 본선에서 맞붙게 됐다.

김재원 정책위의장은 서울 중랑을 경선에서 49.2%를 얻어 50.8%를 확보한 윤상일 전 의원에게 간발의 차로 졌다.

김 정책위의장은 자신의 지역구인 경북 상주·군위·의성·청송에 공천 신청을 했다가 컷오프(공되자 서울 '험지'로 공천 신청 지역구를 옮긴 바 있다.

한편 경기 용인병에서는 이상일 전 의원(56.0%)이 권미나 전 경기도의회 교육위원(49.0%·여성 가점 5% 포함)을 누르고 본선에 올랐다.

대구동구갑 경선에서는 류성걸 전 의원(61.4%)이 이진숙 전 대전MBC 사장(48.6%·여성 및 신인 가점 10% 포함)을 여유 있게 눌렀다.

유승민 의원이 불출마한 대구 동구을은 유 의원과 가까운 강대식(57.3) 대구 동구청장이 김재수 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32.6%), 김영희 전 육군 중령(15.1%·여성 가점 5% 포함)과의 3자 경선에서 승리했다.

대구 북구을 경선은 김승수 전 대구시 행정부시장(46.8%)이 권오성 전 의정부지검 고양지청장(35.5%·신인 가점 4% 포함), 이달희 전 경상북도 정무실장(26.7%·여성 가점 5% 포함)을 제쳤다.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현 통합당) 대표가 무소속 출마를 선언한 대구 수성을 경선에선 이인선 전 경북도 경제부지사(57.2%·여성 가점 4% 포함)가 정상환 변호사(46.8%)를 누르고 본선에 올랐다.

최갑수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