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정읍시, 정읍시민 재능기부로 감염병 예방·마스크 대란 차단
  • 박윤근 기자
  • 승인 2020.03.13 15:25
  • 댓글 0

(정읍=포커스데일리) 박윤근 기자 = 코로나 19 여파로 마스크 품귀현상이 빚어지고 있는 가운데 정읍 시민들이 직접 면 마스크를 만들어 보급에 나섰다.

정읍시는 여성문화관 양재반 교육과정 수강생 등 20여 명의 시민이 마스크를 구하기 힘든 농촌 지역 어르신들과 취약계층을 위해 천 마스크를 직접 제작해 보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면 마스크 제작에 참여하는 봉사자들은 마스크 품귀현상에 대한 시민 불안감을 해소하고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한마음으로 봉사에 동참했다.
 
봉사자들은 어르신과 취약계층의 건강을 바라는 마음으로 3겹짜리 면 마스크 1만 매를 제작해 보급할 계획이다.

제각은 재단 기술을 가진 봉사자가 원단을 치수에 맞게 재고 자르면, 재봉 기술을 가진 봉사자가 이를 받아 바느질하며 마스크를 완성하는 방법이다.

이번에 제작되는 마스크는 세탁을 통해 재사용하며 장기간 사용할 수 있는 면 마스크다.

이번에 완성된 마스크는 읍·면사무소와 주민자치센터 등을 통해 지역 내 농촌 지역 어르신을 비롯한 사회 취약계층에게 무상 공급할 계획이다.

유진섭 시장은 지난 12일 마스크 제작 현장을 찾아 봉사자들의 노고에 위로와 격려,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유 시장은 “어려운 시기에 재능기부 자원봉사에 나서 주신 시민들과 후원해 주신 후원자에게 감사드린다”며“지역을 위해 베풀어주신 따뜻한 마음으로 모두가 큰 힘을 얻고 사태가 빨리 해결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마스크 제작에 필요한 예산은 정읍시가 지원하며 모두랑 쌍화탕 정경숙 대표는 마스크 제작에 사용되는 천 1,000마(약 350만 원 상당)를 후원했다.

박윤근 기자  bule2737@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읍시#정읍#정읍시민 재능기부#감염병

박윤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