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익산시, 여성농업인 '생생카드 지원사업' 신청 접수
  • 박윤근 기자
  • 승인 2020.03.13 11:11
  • 댓글 0

(익산=포커스데일리) 박윤근 기자 =전북 익산시가 여성농업인의 건강관리와 문화활동 등을 지원하기 위해 '여성농업인 생생카드 지원사업' 참가자를 신청 접수한다고 13일 밝혔다. 

 생생카드란 자부담 2만원을 포함해 15만원으로 스포츠용품, 수영장, 종합스포츠센터, 하나로마트, 미용실, 커피전문점, 주유소등에서 연말까지 사용할 수 있는 바우처 카드이다.

 익산시는 이 사업을 통해 반복적인 농작업과 가사노동으로 인한 만성질환을 예방하고 문화 여건이 열악한 농어촌 여성농업인에게 문화 활동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 

 지원 대상은 실제 영농에 종사하고 농촌지역에 거주하는 만25세이상∼만75세미만 여성농업인과 젊은 층 유입을 유도 하기 위해 만20세∼만24세 기혼여성 농업인으로 확대한다. 

 2019년 1월 1일 이후로 농어업 경영체를 등록한 농가나 전업적 직업 여성, 다른 법령에 의한 유사 복지 수혜자, 농어촌 지역 외 거주자는 제외된다.

 접수기한은 3월 31일까지이고 건강보험증 사본, 농어업경영체등록 확인서(또는 농지원부)를 구비하여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나 미래농업과를 방문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생생카드 지원사업은 문화적 여건이 열악한 농어촌 여성농업인에게 문화활동 기회를 제공하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자영업자의 소득증대는 물론 골목 상권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윤근 기자  bule2737@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익산시#여성농업인#익산#생생카드 지원사업

박윤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