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강선우에 패배 금태섭 탈락…황운하 본선행원주갑 이광재 경선 승리
이화영 전 경기도 평화부지사 탈락
  • 최갑수 기자
  • 승인 2020.03.12 23:47
  • 댓글 0
(왼쪽부터) 금태섭, 강선우 예비후보

 

(서울=포커스데일리) 최갑수 기자 = 관심을 모았던 더불어민주당 서울 강서갑 경선에서 금태섭  의원이 탈락해 재선 도전이 좌절됐다.

금 의원은 경선에서 원외 도전자이자 여성 후보인 강선우 전 사우스다코타주립대 교수에게 밀려 탈락했다.

민주당 중앙당선거관리위원회는 12일 오후 여의도 당사에서 강서갑을 비롯한 지역구 11곳이 포함된 7차 경선 결과를 발표했다.

인지도가 상당히 앞서는 것으로 평가받는 검사 출신 금 의원이 정치 신예 강 전 교수에게 패한 것은 '이변'이간 하지만 예상했던 결과라는 평도 나온다.

당내에서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태 등에서 쓴소리를 내고 공수처법 처리 당시 당의 결정에 따르지 않고 혼자 기권표를 던진 금 의원에 민주당 지지자들이 등을 돌렸다는 분석이다.

금 의원은 일반시민 투표(50%)와 권리당원 투표(50%)에서 모두 강 전 교수에게 진 것으로 알려졌다. 

여성 가점을 받는 강 전 교수는 가점 적용을 하지 않더라도 강 전 교수 65, 금 의원 35 정도로 차이가 났다고 강 전 교수는 밝혔다.

앞서 강서갑 경선에는 그간 정봉주 전 의원, 김남국 변호사가 잇달아 도전장을 냈다. 

정 전 의원은 공천관리위원회에서 부적격 판정을 받았고 김 변호사는 '조국 선거' 논란을 부담스러워한 당의 결정에 따라 경기 안산 단원을에 전략공천돼 대결이 무산됐다.

강 전 교수는 경선 결과 발표 후 유튜브 '강선우TV'에서 "현역 의원의 정치적 자산에 정치 신인인 제가 맞설 수 있던 것은 당원과 강서갑 지역 주민의 변화에 대한 열망, 발전에 대한 열망이었다"며 "압도적으로 승리했다. 책임감과 사명감을 무겁게 받아들인다. 강서갑을 수성하겠다"고 말했다.

경기 용인갑 경선에 나선 이화영 전 경기도 평화부지사는 오세영 당 정책위원회 부의장에게 패배했다.

서울 송파갑에서는 문미옥 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1차관이 조재희 전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에게 밀렸다.

경선을 자청했던 이광재 전 강원지사는 강원 원주갑 경선에서 박우순 전 의원을 꺾고 본선에 올랐다.

경기 안성은 문재인 대통령 후보 미래한국전략특보를 지낸 이규민 후보가 같은 캠프에서 경기도당 선거대책위원회 조직특보를 지낸 임원빈 후보를 이기고 본선행 티켓을 거머줬다.

부산 중구·영도는 김비오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국민소통특별위원이 김용원 변호사, 박영미 전 당 정책위 부의장과의 3인 경선에서 1위를 차지하며 본선행을 확정했다.

부산 금정은 김경지 변호사가 박무성 전 국제신문 사장을 따돌리고 본선에 올랐다.

역시 관심을 모았던 대전 중구에서는 황운하 전 대전지방경찰청장이 송행수 전 당 상근부대변인과 전병덕 전 청와대 행정관을 누르고 본선에 올랐다.

대덕에서는 박영순 전 대전시 정무부시장이 박종래 전 대덕구의원과 최동식 전 청와대 행정관을 이겨 본선에 진출했다.

충남 천안갑은 문진석 전 충남지사 비서실장이 전종한 전 천안시의회 의장을 눌렀고, 천안병은 이정문 변호사가 박양숙 전 서울시 정무수석에게 승리했다.

최갑수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