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고창군,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상하수도요금' 긴급 감면
  • 박윤근 기자
  • 승인 2020.03.06 09:45
  • 댓글 0

(전주=포커스데일리) 박윤근 기자 = 전북 고창군이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에게 상하수도요금 감면에 나선다고 6일 밝혔다.
 
군은 ‘소상공인 보호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을 근거로 관내 사업장을 둔 소상공인(상시근로자 5인 미만 사업자/제조·건설·운수·광업은 10인 미만) 중 2019년도 매출액 3억원 이하인 사업장을 비롯해 신규 사업자(2월말 기준)의 경우, 수도요금 부과 기준 업종이 일반용(겸업종 제외) 및 대중탕용의 3월 부과분에 대해 요금을 30% 감면할 방침이다.
 
해당 소상공인은 오는 31일까지 상하수도사업소, 관할 읍·면사무소에 감면신청서, 사업자등록증 사본, 부가가치세 과세표준증명원을 제출,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 상하수도사업소 관리팀(560-8972, 8975)으로 하면 된다.
 
고창군 관계자는 “지역경제가 더 이상 침체되지 않도록 버팀목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윤근 기자  bule2737@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고창군#코로나19#소상공인 상하수도요금#

박윤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