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순천 서갑원, 순천대 의대 종합병원 유치 공약"제2의 코로나 19 사태 완벽대비 의료 공약 발표
  • 조익석 기자
  • 승인 2020.03.02 12:12
  • 댓글 0

(순천=포커스데일리) 조익석 기자 = 전남 순천 더불어민주당 서갑원 예비후보가 최근 국가적 재앙으로 치닫고 있는 코로나19 와 관련해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순천을 만들기 위해 순천대 의과대학과 종합병원을 유치하겠다고 2일 발표했다.

전남도는 세종특별자치시를 제외한 광역시·도 중 유일하게 의과대학이 없는 지역으로 1인당 평균 진료비가 전국 최다이고 만성질환 발생 비율 또한 1위로 의료취약 시·군이 가장 많은 지역이다.

특히, 순천을 중심으로 한 전남 동부권의 경우 100만 인구가 거주하면서 여수국가산단, 광양 포스코, 율촌산단 등 산업체가 밀집해 중증 응급의료체계에 대한 수요가 가장 많은 지역임에도 의대 유치와 관련하여 그동안 별다른 진전이 없었다.

최근 코로나 19 사태에서 보듯이 대규모 바이러스 감염 상황에서 공공의료가 취약한 지역의 경우 초동대처가 어렵다는 점에서 순천대 의대 유치, 감염병 전문병원 설립의 당위성은 충분하다.

서 예비후보는 "의과대학 및 대학병원급 종합병원 유치는 여러 이해관계가 맞물려 말처럼 쉬운 일은 아니다"며 "하지만 지난 1일 더불어민주당에서 총선공약으로 의료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의대 정원 확대나 의대 신설 등의 방식으로 의료인력을 양성한다고 발표했고 전남도도 21대 총선 지역공약 1호로 의과대학 유치를 건의했다는 점에서 순천대 의대 유치의 청신호가 켜졌다"고 밝혔다.

서 예비후보는 "순천대 의대 유치, 대학병원급 종합병원 설립은 여당에서 예산을 만들고 보건복지부, 의사협회를 설득하고 청와대에서 힘을 실어줘야 가능한 일로 지금 시점에서는 당·정·청을 움직일 3선의 힘 있는 국회의원이 있어야 가능하다"며 확고한 유치 의지를 밝혔다.

서갑원 예비후보는 고(故) 노무현 대통령 비서로 정치에 입문해 참여정부 청와대 의전·정무비서관을 역임한 뒤 고향인 순천에서 17·18대 국회의원에 당선돼 순천 발전에 기여했다. 현재 더불어민주당 돌봄경제특별위원장으로 활동 중이다.

조익석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순천시#서갑원 예비후보#보건의료공약#순천대#의과대학

조익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