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전북도, 신천지교회 8곳 폐쇄…긴급 방역 조치
  • 박윤근 기자
  • 승인 2020.02.22 11:55
  • 댓글 0

(전주=포커스데일리) 박윤근 기자 = 전북도가 도내 신천지예수회 교회 8곳을 모두 폐쇄했다.

22 전북도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자들이 대구 신천지교회를 통해 다수 발생한 것과 관련, 전주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도마전주교회)등 8곳을 모두 폐쇄하고 긴급 방역 조치를 진행했다.

도내 신천지예수회는 신도 1만여 명이 매주 수요일과 일요일 두 차례 예배를 진행했지만, 현재 모임과 예배는 모두 중단되고 자택에서 가정예배로 진행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도는 신천지교회 뿐만 아니라 도내 종교계에도 대규모 행사 자제와 예방수칙 준수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하고 있다.

한편 송하진 도지사는 지난 5일 도내 4대 종단 대표들과 함께 간담회를 열고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확산 차단을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하는 등 종교계의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한 바 있다.

박윤근 기자  bule2737@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도#'코로나19'#신천지예수회#

박윤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