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대병원에 "코로나19 확진자 거쳐갔다"…'비뇨의학과 폐쇄'해당 확진자 파악중 접촉 가능성 의료진 등 13명 검사 중
  • 이원호 기자
  • 승인 2020.02.21 16:50
  • 댓글 0
울산대학교병원(사진=울산대병원)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 동구 울산대학교병원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것으로 21일 확인됐다.

울산대병원은 이날 낮 12시를 기해 신관 1층 비뇨의학과를 폐쇄하고 긴급 방역을 진행했다.

또 해당 확진자와 접촉했을 가능성이 큰 의료진 등 13명을 대상으로 감염 여부를 검사 중이다.

해당 확진자는 지난 17일 오전 10시 40분께 이 병원 비뇨의학과를 외래 방문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 확진자는 외래 방문 하루 전인 16일 대구에서 다른 확진자를 접촉했고, 20일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울산대병원 측은 "질병관리본부로부터 확진자 외래 방문 이력을 통보받았다"며 "해당 확진자는경북 영천에 거주하며 누구인지는 파악 중이다"고 설명했다.

병원 측은 의료진 감염 여부 검사 결과가 나오기까지 8시간 이상 걸릴 것으로 예상하며 결과를 공지할 계획이다.

이원호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