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신정훈 "전기자전거 대중교통 보완 관광 자원화""지역 제한없이 자유롭게 이용 가능한 교통시스템" 구상 밝혀
  • 주남현 기자
  • 승인 2020.02.18 17:43
  • 댓글 0
<사진=전기자동차 민생투어 중인 신정훈 예비후보>

(나주·화순=포커스데일리) 주남현 기자 = 신정훈 더불어민주당 전남 나주·화순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혁신도시 공공기관과 함께 사물인터넷(IOT) 기반 공공전기자전거를, 대중교통을 보완하는 교통수단 및 관광자원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신 예비후보는 18일 나주 빛가람동에서 전기자전거 민생투어를 하면서 "에너지 관련 공기업과 ICT 관련 공공기관과 협력해 새로운 대중교통 보완체계를 마련해 정주 여건을 개선하겠다"며 "이를 위해 지역간 제한없이 이동이 가능한 친환경적인 공공전기자전거를 자유롭게 대여하고 반납할 수 있는 교통시스템을 도입하겠다"고 말했다.

주행 정보 및 지역 정보 콘텐츠를 바탕으로 가상현실과 증강현실 프로그램을 체험하도록 유도하는 한편, 맛집과 경치 좋은 곳, 스토리관광 등을 연계한 콘텐츠를 통해 지역관광 활성화에 기여토록 하겠다는 구상이다.

또 구체적 구상 실현을 위해 한국전력,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등과의 협력을 통해 사물인터넷 기반 공공전기자전거 운영시스템을 확보할 계획이다.

신정훈 예비후보는 "대중교통 이용이 불편한 혁신도시와 남평 강변 도시에서 시범적으로 운영한 뒤 나주시 전 지역으로 확대하겠다"며 "강변도로에 다양한 유형의 전기자전거를 배치해 나주 관광 활성화의 수단으로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주남현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정훈#나주#화순#더불어민주당#전기자전거#교통시스템#빛가람동

주남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