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강원
동해시 2월 '현장톡톡' KTX 동해역 등 점검
  • 김동원 기자
  • 승인 2020.02.14 10:34
  • 댓글 0
KTX동해역 운행시설 점검 현장/동해시 제공

(동해=포커스데일리) 김동원 기자 = 동해시는 현장중심-소통강화 행정구현을 위해 2월 현장톡톡을 지난 13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현장톡톡은 KTX 동해역과 동해시 생활폐기물 직매립제로화 전처리 시설 시범 운전 현장 등 2개소를 방문했다.

이날 점검단은 KTX 강릉선 동해연장 개통에 따른 연계 대중교통(버스, 택시) 승강장 및 주변 주차장 시설정비 상황을 점검했다.

KTX 동해역 정차는 3월 2일부터 동해~서울 간 주중 8회(상행 4, 하행 4), 주말 14회(상행 7, 하행 7)운영되며, 요금은 일반석 기준 31,300원이다.

KTX 동해역 운행 외에 동해~강릉 구간 간 하루 총 20회(상행 10, 하행 10)의 셔틀열차가 운행되고, 영동선·태백선의 종점이 동해로 변경된다.

이에 많은 관광객들과 시민들이 동해역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인근 버스승강장에 노선 및 시간표를 편리하게 볼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KTX 및 동해~강릉 간 셔틀열차와 시내버스 환승이 원활할 수 있도록 일부 시간조정, 추가적 주차장 확보방안 마련, 연계 특화 관광 상품 개발 등을 현장에서 담당부서에 요청했다. 

두 번째 방문지인 생활폐기물 직매립제로화 전처리 시설은 전국 최초환경부 공모사업(2018년)으로 총 사업비 76억원을 들여 설치해 올 5월 준공 전 시범운영을 하고 있는 시설로써, 점검단은 해당 시설의 악취발생 여부 및 운영과정 등을 꼼꼼히 점검했다.

김동원 기자  woods52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