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교육청, 학교예술교육 지원 사업 확대학교예술교육 활성화 체험중심 '1학생 1예술교육' 추진
  • 최경호 기자
  • 승인 2020.02.12 10:53
  • 댓글 0
울산시교육청은 우선 학교예술교육 지원 사업을 확대하고 학생주도의 문화예술활동을 위한 전 초‧중‧고 학생자체예술동아리와 지역문화체험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시교육청은 학교예술교육 활성화를 위해 체험중심의 1학생 1예술교육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시교육청은 우선 학교예술교육 지원 사업을 확대하고 학생주도의 문화예술활동을 위한 전 초‧중‧고 학생자체예술동아리와 지역문화체험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올해 7월 개관을 앞두고 있는 '울산학생교육문회회관'(구 동중학교)에 위치해 학생들의 접근성을 높이고, 학생주도의 다양한 예술체험 장소로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학생교육문화회관에서는 악기뱅크, 실용음악실, 개인연습실 운영과 도예실·목공실·창작공작실 등이 마련돼 있어 학교에서 접하기 어려운 분야의 미술 체험도 가능하게 된다.

또한, 각종 미디어‧문화 체험 활동실과 학생 자치공간, 공연장 등이 구비돼 학생들이 자발적으로 즐겁게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시교육청은 올해로 24회째를 맞는 중등학생예술제와 울산교육문화예술제를 학생교육문화회관에서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그동안 줄 세우기 식의 중등학예대회를 예술제 형식으로 변경해 예술적 재능을 서로 공유하고 발표하는 장으로 만들고자 한다.

울산교육문화예술제는 연극, 뮤지컬, 오케스트라, 사제동행작품전, 교사예술동아리 발표 등 분야를 다양화하기로 했다. 예술제 기간도 기존 5일에서 2주간으로 확대, 학생들이 꿈과 끼를 마음껏 펼치고 함께 즐길 수 있는 예술축제로 만들 계획이다.

이 밖에도 울산교육청에서는 1학생 1예술교육 기회 제공을 위해 학생오케스트라, 악기지원사업, 미술 동아리 등 71교를 지원하며, 각 지원청에서도 23교를 선정해 학생오케스트라를 지원한다.

또한, 각 지역별 예술드림거점학교(7교) 및 예술이음연구학교(문현고)를 통해 지역연계 예술교육 모델을 개발한다.

해 신규 사업으로 울산형 예술교육공간 구축학교 지원 및 일반고등학교 내 예술심화교육을 위해 거점형 예술집중 교육과정을 운영 계획이다.

학생교육문화회관에서 각종 악기체험이나 밴드 연습, 버스킹 공연 등을 할 수 있도록 상시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장원기 체육예술건강과장은 "1학생 1예술 체험 활성화로 모든 학생이 예술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자유학년제 실시로 인해 체험중심의 예술교육이 필요한 시점에 울산학생교육문화회관의 개관은 학생들과 지역주민들에게 크게 환영받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다."고 말했다.

최경호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