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익산시, '농번기 마을 공동급식 사업' 60개소로 대폭 확대2월 28일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접수
  • 박윤근 기자
  • 승인 2020.02.10 11:15
  • 댓글 0

(익산=포커스데일리) 박윤근 기자 =전북 익산시는 오는 28일까지 한 달동안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농번기 마을 공동급식 지원사업 신청을 접수한다.

시는 지난해보다 5120만원을 증액한 1억 9200만원을 투입하여 대상마을을 16개소 추가해 60개 마을로 확대한다고 10일 밝혔다.

사업은 지난해 ‘익산시 농업인 마을공동급식 지원 조례’를 통해 농촌 마을로 국한된 지역 조건을 도시 지역 마을이어도 농업인이 80%이상일 경우 지원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했다.

농번기 공동급식 사업은 일손이 부족하여 바쁜 농번기에 농업인이 급식 준비로 가중되는 부담을 해소하고 영농 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마을에 조리원 1명을 지정하여 조리원 인건비와 부식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마을의 공동급식 시설(취사시설 포함)을 갖춘 마을 회관 등에서 농업인 및 농업인 가족 포함하여 20인 이상 참여하는 마을에 지원한다.

급식 지원 기간은 마을당 40일 이내로 연중 마을별 농번기를 감안하여 상·하반기 분할 운영 등 자율적으로 운영 가능하다.

지원 희망 마을은 2월 28일까지 이·통장, 부녀회장이 신청할 수 있으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산업계 및 미래농업과(063-859-3781)로 문의하면 된다.

박윤근 기자  bule2737@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익산시#농번기 마을 공동급식#익산#

박윤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