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김관영 바른미래당 의원, 6일 탈당…무소속 출마
  • 박윤근 기자
  • 승인 2020.02.05 15:04
  • 댓글 0

(전주=포커스데일리) 박윤근 기자 = 전북 군산 김관영 바른미래당 의원이 오는 6일 탈당한다.

김 의원실 관계자는 5일, “내일 오전 11시 군산시청에서 탈당 기자회견을 한다”며 “총선은 무소속으로 나간다”고 말했다.

지역 민심이 심각한 상황에서 더 이상 바른미래당 소속으로는 4·15 총선에서 가망이 없다고 결론을 내린 것으로 풀이된다.

김 의원은 이번 탈당의 배경에는 패스스트랙(신속처리안건) 정국에서 선거법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등의 통과에 큰 역할을 했지만, 손 대표가 안철수 전 의원의 귀국 후에도 당대표직에서 물러나지 않자 탈당을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북 군산을 지역구로 둔 김 의원은 탈당 후 이번 총선은 무소속으로 치를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김 의원의 탈당으로 바른미래당의 의석수는 19석에서 18석으로 줄어들게 됐다.


 

 

 

박윤근 기자  bule2737@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군산#김관영#바른미래당#

박윤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