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강길부의원,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 면담산재전문 공공병원 차질 없이 진행
  • 이원호 기자
  • 승인 2020.01.30 19:08
  • 댓글 0
강길부 의원

(울산=포커스데일리) 강길부 국회의원(울산 울주)은 3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을 만나, 울산 산재전문공공병원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UNIST와 연계한 의료연구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 했다.

이 자리에는 UNIST 이용훈 총장이 함께 했다.

강 의원은 "얼마 전 대통령께서 신년기자간담회에서 울산 산재전문 공공병원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밝히셨다"면서, "산재전문 공공병원이 우수한 병원이 되려면 국내최고 과기원인 UNIST와 연계해야 하며, 이를 위해 전문적인 진료와 R&D기능이 특화된 지방거점 공공의료 기관으로 발전시키는데 노동부가 적극 나서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산재전문공공병원을 통해 산업재해의 신속한 대응 및 지역민을 위한 의료서비스 수준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산재전문공공병원 건립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제도마련 및 예산 지원을 위해 더욱 노력해달라"고 밝혔다.

이에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은 "울산 산재전문 공공병원은 대통령 공약사항이므로 고용노동부가 적극 나서서 추진할 예정"이라며, "울산시민과 국민들께서 기대가 큰 만큼 양질의 재활의료서비스 제공과 우수한 지역거점의료기관으로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울산 산재전문공공병원은 울주군 범서읍 굴화리 울산태화강변 공공주택지구에  총 2059억원의 산재보험기금을 투입, 303병상, 16개 진료과 및 2개 연구소 규모로, 올해 하반기 기본・실시 설계를 거쳐, 2024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원호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