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교육청, 후베이성 방문 초등생 1명 자가격리잠복기가 지나지 않아 14일 동안 자가 격리하도록 조치
  • 최경호 기자
  • 승인 2020.01.29 18:16
  • 댓글 0
노옥희 울산교육감은 29일 성안중학교와 우정초등학교를 방문해 보건실 등을 둘러보고 대응 현황을 점검했다.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시교육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 발원지인 중국 후베이(湖北)성을 최근 방문한 초등학생 1명이 29일 현재 자가 격리 중이라고 밝혔다.

시교육청에 따르면 학생과 교직원을 상대로 전수 조사한 결과, 이달 14일 이후 중국을 방문한 사람은 총 228명으로 파악됐다. 이중 후베이성 방문자는 초등학생 1명뿐이다.

29일 오후 5시 현재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나 의심 증상자는 없다.

후베이성을 방문했던 초등학생은 아직 잠복기가 지나지 않은 것으로 판단해 14일 동안 자가 격리하도록 조처하고, 건강 상태를 모니터링하고 있다고 시교육청은 설명했다.

앞서 시교육청은 학생 위생교육 강화, 교실 소독, 마스크·손소독제 비치, 외부인 출입통제 등 대응 매뉴얼에 따라 조처해 달라는 공문을 각급 학교에 보냈다.

한편 노옥희 울산교육감은 이날 성안중학교와 우정초등학교를 방문해 보건실 등을 둘러보고 대응 현황을 점검했다.

최경호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