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경북도, '경북 가볼만한 곳 50'발간빅데이터 분석과 여행전문가 추천으로 경북관광 50선 선정
테마별, 계절별로 경북 주요 관광자원을 주변 관광콘텐츠와 연계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0.01.23 11:47
  • 댓글 0
'경북 가볼만한 곳 50선'

(안동=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경상북도는 꼭 가봐야 할 경북 관광자원을 주변 콘텐츠와 연계하여 경북관광 50선을 선정했다.

2019년에 처음 시작된 경북관광 50선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2년마다 선정하는 한국관광 100선에 착안, 도내의 대표자원뿐 아니라 숨겨진 관광자원을 발굴하여 홍보하는데 주안점을 두었다.

올해가 2020 대구경북관광의 해임을 감안하여 우리도를 찾는 내외국인들에게 관광정보를 제공하는 소중한 콘텐츠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경북관광 50선은 23개 시군이 추천한 자원과 문헌조사 기반의 1차 선정자원을 토대로 빅데이터 분석, 선정위원회 운영, 여행전문가 최종 검토 과정을 거쳐 선정됐으며, 도와 23개 시군의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해 시군별 최소 1개 지점은 포함했다.

특히, 최근 여행 추세를 반영하여 50개의 자원을 7개의 테마로 나누었으며 그 중에 20개를 계절별 추천여행지로 재구성했다.

7개의 테마는 ①완전 핫! 핫플레이스 ②지친 몸과 마음에 힐링 ③내가 그리던 바다 ④가족과 함께라면 ⑤익스트림? 익사이팅! ⑥별이 빛나는 밤 야행 ⑦클래식으로 구성했으며, 계절별로 베스트 여행지 5를 선정했다.

이번에 추진한 경북관광 50선은 관광객 동선을 고려하여 주변 볼거리, 즐길거리 등과 연계한 '당일코스', 인근 시군과 연계한 '1박2일 찰떡코스'로 구성했으며, '여기 어때 코너'를 삽입하여 관광객의 만족도를 높이고자 노력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내수가 어려운 요즘, 경북 관광 50선이 관광객에게는 여행의 행복을, 지역에는 경제 활력의 시작점이 되기를 바란다"며 "개별관광객이 확대되고 있는 관광시장 추세에 발맞추어, 관광객 맞춤형 관광코스를 개발하고, 관련 업계가 동반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상북도#경북관광#한국관광공사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