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부산·경남
‘기장 다시마’, 우수한 상품성으로 일본 첫 수출 성과‘기장 다시마’ 일본 바이어 러브콜, ‘하코다테!’라 호평
  • 김성원 기자
  • 승인 2020.01.16 15:57
  • 댓글 0
기장군청 전경.

(부산=포커스데일리) 김성원 기자 = 기장 다시마가 일본 바이어들의 러브콜을 받으며 일본으로 첫 수출되어 그 우수성을 다시금 인정받았다.

그동안 기장 미역은 국내외로 그 상품성과 우수성을 널리 인정받아 일본 및 북미지역 등지로 많이 수출되었으나 기장 다시마의 경우에는 식재료로써의 그 활용이나 바이어가 요구하는 규격 등이 국내와 달라 일본 수출 실적이 전무했었다.

기장 다시마 산업은 현재 건조부지 부족 등으로 자연건조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기장군 김영태 전 대변해조류연합회장이 기계식 건조시설을 도입하여 우수한 상품을 생산함으로써 일본 바이어들로부터 호평을 받아 지난 연말 일본에 21톤을 수출, 20만 달러의 수출고를 올렸다.

일본 바이어들은 이번에 수출된 기장 다시마를 일본의 하코다테 다시마와 같은 최상급 품질이라고 호평했다.

일본에서는 홋카이도의 하코다테와 리시리섬(利尻島)에서 생산되는 다시마를 최상급으로 평가한다.

다시마는 가쓰오부시와 함께 현대 일본 요리의 대표 재료로 취급되며 하코다테 다시마는 감칠맛과 단맛이 강하고 리시리 다시마는 담백하고 품위 있는 맛이 난다고 알려져 있다.

기장군에 따르면 일본에서는 다시마의 종류와 품질뿐만 아니라 외형적 규격도 굉장히 까다롭게 평가하고 있으며 향후 기장 다시마 수출량이 점차 확대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성원 기자  ulruru5@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장다시마

김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