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영천시, 식량산업사업에 148억원 투입고품질 벼 생산기반 조성과 품질향상에 앞장서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0.01.13 10:37
  • 댓글 0
영천시청 전경.

(영천=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영천시는 2020년 쌀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식량산업관련 30개 사업에 148억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상토 및 벼 육묘 농자재지원 3억200만원, 명품 쌀 단지 지원 1억1200만원, 고품질 쌀 단지 및 친환경 미생물비료 지원에 7100만원을 투입해 쌀 생산성 제고와 농가 영농비 부담 경감에 일조할 방침이다.

또한 직불금지원사업 80억9700만원, 각종 농기계관련 사업 7억6500만원, 고품질 벼 종자대 8400만원, 농가형 쌀 저온유통시설 지원에 2100만원을 지원하는 등 지역 쌀 명품화를 추진하고 ‘별빛촌 쌀’의 경쟁력 강화에 주력할 계획이다.

아울러 쌀 수급균형과 공공비축미 물량 축소 등을 감안해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을 180ha를 목표로 적극 추진할 예정이며, 각종 재해 응급복구 및 재해 보험료에 13억6100만원을 마련해 추진한다.

최기문 시장은 "벼 보급종자부터 수확까지 농가 생산비 절감과 논 타작물 재배 확대 지원으로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다방면으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천시#식량산업사업#직불금지원사업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