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사회
추미애 장관 예방 윤석열 총장 '묵묵부답'
  • 이현석 기자
  • 승인 2020.01.07 16:54
  • 댓글 1
윤석열 검찰총장이 7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을 예방한 뒤 정부과천청사 법무부 건물을 나서고 있다./연합뉴스

(서울=포커스데일리) 이현석 기자 = 추미애 신임 법무부 장관이 취임 이후 처음으로 윤석열 검찰총장을 만났다.

추 장관은 7일 오후 4시쯤 법무부에서 예방을 위해 찾아온 윤 총장과 만났다. 윤 총장은 추 장관의 취임에 대한 인사 차원에서 정부과천청사를 방문했다.

오전에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했던 추 장관은 점심 식사 후 오후 2시 57분쯤 과천 법무부 청사에 도착했다. 

'윤 총장과 만나 인사 관련 의견을 교환할 것인가' 등의 질문에는 답하지 않고 미소를 지으며 집무실로 올라갔다.

이어 윤 총장은 오후 3시 53분쯤 법무부에 도착했다. 강남일 대검 차장검사와 함께 승용차에서 내린 그는 "대검 수사지휘부를 대폭 교체한다는 관측이 나오는데 어떤 입장인가" 등 질문에 답하지 않고 곧장 추 장관의 집무실로 향했다.

윤 총장은 추 장관을 30분 정도 별도로 만난 뒤 다른 법무부 산하기관장들과 함께 취임 인사를 하고 곧바로 법무부 청사를 떠났다.

한편 이날 두 사람의 만남과 관련 법무부 관계자는 "검찰 인사 관련된 의견 청취는 통상적 절차에 따라 별도로 이뤄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당초 추 장관은 윤 총장을 따로 만난 자리에서 검찰 인사와 관련한 의견을 청취할 것이라는 예측이 있었다.

이현석 기자  nkc1@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