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문화
손흥민 골 "컴퓨터 게임 아냐?"
  • 이현석 기자
  • 승인 2019.12.08 11:24
  • 댓글 0
손흥민 선수가 득점후 팬들에게 답하고 있다./연합뉴스

(서울=포커스데일리) 이현석 기자 = "뭐야 이거 컴퓨터그래픽 게임 아냐?"

간밤에 터진 손흥민 골을 두고 쏟아지는 팬들의 찬사가 이어지고 있다. 그만큼 이날 손흥민의 골은 환상 그 자체로 평가받는다.

영국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의 손흥민이 자신의 진가를 유감없이 발휘하며 화끈한 질주 본능과 함께 축구사에 기록될만한 골을 선보였다.

손흥민은 8일 새벽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번리와 2019-2020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16라운드 홈경기에서 1골 1도움의 맹활약을 펼치면서 팀의 5-0 대승에 힘을 보탰다.

이날 경기에서 토트넘은 2골 1도움을 기록한 해리 케인과 손흥민의 눈부신 활약에 루카스 모라와 무사 시소코의 득점까지 이어지면서 무려 5골을 쏟아냈다.

연합뉴스 등에 따르면 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경기가 끝난 뒤 케인에게 평점 10 '만점'을 주고, 손흥민에게는 평점 9.3을 줬다.

이날 경기에서 득점은 케인이 많았지만 손흥민의 득점은 이날 경기의 하이라이트로 불릴 만큼 드라마틱 했다.

손흥민은 자기 진영 페널티지역 부근에서 볼을 잡아 특유의 스피드로 70m 질주와 함께 상대 수비수 7명을 따돌리며 오른발 슛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앞서 손흥민은 지난해 11월 첼시를 상대로 중앙선 부근에서 속도를 끌어올려 50m를 질주한 뒤 득점에 성공하며 찬사를 받은바 있다.

이로써 손흥민은 정규리그 5골 7도움을 기록했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5골 2도움) 기록까지 합치면 이번 시즌 10골 9도움의 공격포인트를 쌓았다.

시즌 10호골을 기록한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무대에서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했다.

토트넘의 조제 모리뉴 감독은 '폭풍 질주' 드리블에 이은 원더골을 터트린 손흥민에게 '손나우두'라는 별명을 붙여줬다. 브라질 출신의 골잡이 호나우두와 손흥민을 합친 말이라고 한다.

이현석 기자  nkc1@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