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모서농협 김대훈 조합장, '제2회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수상
  • 김재욱 기자
  • 승인 2019.12.03 14:59
  • 댓글 0
김대훈 모서농협 조합장(왼쪽 4번째), 배우자 김명자(왼쪽 5번째).

(안동=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경북농협은 2일 상주시 모서농협 김대훈 조합장이 '제2회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수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은 △계통간 상생·발전 △농·축협간 협력 △사업추진 우수 △농가소득 증대 기여 △농업·농촌·농협 발전을 위한 이미지 제고에 기여한 경북 관내 농·축협 조합장중 선정하여 수여하는 상으로 경북농협 최고 명예의 상이다.

김대훈 조합장은 2008년 제13대 모서농협 조합장으로 선출되어 11여년 재임기간 동안 탁월한 리더십과 경영능력으로 상호금융사업 및 농업인 실익과 복지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확대 추진해왔다.

2015년 9월 전국 최초로 포도전문 농산물 산지유통센터를 준공하여 산·선별에서 유통·가공까지 일괄 처리하여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과 유통비용 절감에 따른 시장경쟁력 강화로 포도산업 발전 및 농가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또한, 2017년에는 모서면 삼포리에 경북 최초로 농협 재가노인복지센터인 '나누리복지센터'를 개소했다. 농협 재가노인복지센터는 방문요양서비스를 제공해 농촌 어르신들의 건강하고 안전한 노후생활을 돕는 시설로서, 거동이 불편한 고령 어르신들에게 목욕, 세면 등 신체활동을 지원하고, 취사·청소 등 가사활동과 말벗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일상생활이 불편한 농촌 어르신들의 조력자 역할을 충실히 이행하고 있다.

김대훈 조합장은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 수상자로 선정되어 너무 기쁘다"며 "이번 수상은 조합원의 농협사업에 대한 협력과 모서농협 임직원의 적극적인 사업추진으로 받은 상이라 생각하고, 작지만 강하고 투명한 농협, 한번 더 도약하는 모서농협이 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북농협#상주시#모서농협#김대훈조합장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