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 중구, 신포동문화의거리 '크리스마스트리축제'
  • 최봉혁 기자
  • 승인 2019.11.28 23:42
  • 댓글 0
추억과 낭만의 신포동 빛을 그리다 2019 크리스마스트리축제 열린다

(인천=포커스데일리) 최봉혁 기자 = 인천 중구는 내달 8일~내년 1월 31일까지 신포동일원에서 '2019 크리스마스트리축제'를 개최한다.

구는 화려한 크리스마스 대형트리 및 경관조명을 전시해, 그에 어울리는 다양한 공연을 통해 문화·관광 중심도시의 아름다움을 홍보한다.

연말연시 지역 주민은 물론 관광객들의 발길을 신포동으로 이끈다는 목표를 강조했다.

연말연시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하게 될 이번 축제는 오는 12월 8일 오후 5시 신포동 메인트리 앞 특설무대에서 크리스마스 트리 점등행사를 개최해 축제의 불빛을 밝힌다.

△12월 25일 크리스마스콘서트 △ 12월 31일 아듀 2019 ! 송년 버스킹을 눈꽃마을 야외무대에서 개최해 크리스마스와 연말연시에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선사한다.

특히, 8일 점등식에는 인기가수 이용과 소향이 출연하며, 25일 크리스마스 콘서트에는 가수 수와진, 윤형주 등이 출연하여 흥겹고 신나는 공연을 제공할 예정이다.

홍인성 구청장은 "성탄절과 연말연시에 가족, 연인 등 많은 시민들이 찾아와 즐거운 연말연시를 함께 하고 행복한 추억을 담아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최봉혁 기자  fdn750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봉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