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경제/산업
농식품부,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유전자 추가 확인중국·베트남 여행객 휴대 축산물에서
  • 오현주 기자
  • 승인 2019.11.28 09:37
  • 댓글 0

(대전 =포커스데일리) 오현주 기자 = 농림축산식품부는 중국에서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중국인 여행객(2명, 소시지 각 300g, 1.2kg)과 베트남(호치민·하노이)을 방문한 한국인 여행객(2명, 육포 300g, 소시지 2.8kg)이 휴대한 축산물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의 유전자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의 유전자가 검출된 돈육가공품(4건)은 지난 11월 12일과 15일 사이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중국인(2명)과 베트남을 여행한 한국인(2명) 여행객이 국내로 반입 후 검역과정에서 자진 신고한 것으로, 바이러스의 유전자 염기서열분석 결과는 최근 중국에서 발생한 바이러스의 유전형과 같은 형으로 확인됐다.

농식품부는 해외 여행객들이 축산물을 신고하지 않고 반입하는 것은 불법 행위이며, 축산물을 휴대하고 검역기관에 신고하지 않을 때 최대 1000만 원의 과태료를 부과받을 수 있으므로 검역기관에 반드시 신고해 달라고 요청한다고 밝혔다.

또한, 중국·베트남 등 발생지역은 우리나라와 인적·물적 교류가 많은 만큼 가축전염병의 국내 유입 방지를 위한 전국 공항 만에서의 검역강화와 함께 불법 휴대 축산물 반입자에 대해는 엄정하게 과태료 부과하고 있다.

아울러, 농식품부는 해외여행객들이 중국, 베트남 등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국을 방문하는 경우 해외 현지에서 햄·소시지·육포 등 축산물을 구매해 국내로 입국하거나 가축과의 접촉, 축산시설의 방문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오현주 기자  ohhyj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