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강원
춘천시 전기 자전거 공유 시범사업 진행
  • 이상학 기자
  • 승인 2019.11.11 14:30
  • 댓글 0
춘천시청 전경

(춘천=포커스데일리) 이상학 기자 = 미세먼지를 절감하고 시민들의 이동권 확보를 위한 공유 자전거가 시범 도입된다.

춘천시는 14일부터 다음달 20일까지 퍼스널모빌리티(전기 자전거) 공유 시범 사업을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퍼스널모빌리티(전기 자전거) 공유 시범 사업은 신용카드를 이용해 결제한 후 일정 구간까지 전기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사용자는 스마트폰앱 'ZET'에서 본인인증과 카드등록을 한 뒤 전기 자전거에 부착된 QR코드를 이용해 전기 자전거를 이용한 후 반납하면 된다.

이번 사업 기간에는 전기 자전거 50대를 시범적으로 도입할 예정이다.

권역은 1개 권역이며 강원대학교~춘천사회혁신파크~공지천(근화396 청년창업지원센터, KT&G 상상마당)~춘천시청이 기본 정거장이다.

권역 내 6개 거점은 기본 거점이며 권역 내에서 자율적으로 반납하면 된다.

속도 제한은 25㎞/h며 이용 시간은 매일 오전 8시부터 오후 8시까지 12시간이며 시범 사업인 만큼 이용 요금은 무료이다.

시 관계자는 "전기 자전거 공유 시범사업을 통해 이산화탄소와 미세먼지 절감 기여 등의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교통 소외구역에서 기존 교통수단이 갖고 있던 한계를 보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학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