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경제/산업
알리바바 광군제 매출 '기염' 1분30여초만에 1조6천억
  • 최봉혁 기자
  • 승인 2019.11.11 11:08
  • 댓글 0
중국 저장성 항저우 알리바바 본사의 프레스룸 화면에 '11·11(쌍십일) 쇼핑 축제'가 11일 오전 0시에 시작되고 나서 1분 36초 만에 거래액이 100억 위안을 넘어섰다는 내용이 표시되고 있다./연합뉴스

(서울=포커스데일리) 최봉혁 기자 = 세계 최대 규모의 쇼핑 이벤트인 알리바바의 '11·11(쌍십일) 쇼핑 축제'가 11일 오전 0시를 기해 시작됐다.

연합뉴스 등에 따르면 알리바바는 저장성 항저우시 본사에 마련된 프레스룸에서 쇼핑 축제 개시 1분36초 만에 거래액이 100억 위안(약 1조6566억원)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금액이 거래되는 데 2분 5초가 걸린 것에 비하면 가히 역대급 기록인 셈이다.

거래액 역시 12분 49초 만에 500억 위안을 넘어서 역시 작년 기록(26분 3초)을 크게 앞당겼다.

역대 하루 전체 거래액도 계속 갈아치우고 있다. 17분 6초 만에 2014년 하루 전체 거래액인 571억 위안을, 1시간 1분 32초 만에 2015년 하루 전체 거래액인 912억 위안을 각각 넘어섰다.

현재 추세대로라면 올해 거래액은 작년 거래액인 2135억 위안(약 35조3684억원)을 넘어설 가능성이 커 보인다고 외신 들은 전하고 있다.

알리바바 측은 이날 자정까지 24시간 동안 작년보다 1억명 더 많은 총 5억명의 고객이 자사 플랫폼을 이용해 쇼핑에 나설 것으로 예상했다.

이날 알리바바에서 팔리는 할인 상품은 화장품, 의류, 가구, 장난감 등 일반적인 소비 상품음 물론 상하이 디즈니랜드 입장권, 도쿄 올림픽 티켓, 주택까지 다양했다.

알리바바는 2009년부터 11월 11일 쇼핑 축제를 시작했다. 원래 중국에서 11월 11일은 연인이 없는 싱글의 날이라는 뜻의 '광군제'로 불렸다.

알리바바가 이날을 쇼핑 축제일로 새롭게 탄생시켜 마케팅 효과를 톡톡히 거두고 있다는 평가다.

최봉혁 기자  fdn750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봉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