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진도군, 내년 공공비축미곡 '새청무' '신동진' 선정
  • 김봉태 기자
  • 승인 2019.11.11 08:44
  • 댓글 0
<사진=진도군>

(진도=포커스데일리) 김봉태 기자 = 전남 진도군은 최근 2020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품종 선정 협의회를 개최해 매입 품종을 '새청무'와 '신동진'으로 결정했다.

올해 '링링' '타파' '미탁' 등 3번의 연속된 태풍과 많은 비, 일조 저하 등으로 벼 수확이 감소한 것과 농업인이 의향조사와 심의 결과를 반영해 이같이 결정했다.

군은 자가 확보와 농가간 자율교환 등을 통해 선정된 우량종자 확보와 도복·수발아·벼멸구 피해 발생 논에서 채종한 종자는 사용을 자제해줄 것을 당부했다.

진도군 농업지원과 관계자는 "각종 재해가 대형화되고 예측하기 어려워지는 농업생산 환경에서 농업인들의 소득 향상에 기여하면서 진도군을 대표 할 수 있는 고품질 쌀을 적극 육성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올해 2019년산 공공비축미 매입은 오는 12일 진도읍을 시작으로 27일까지 3829톤(9만5734가마)을 매입할 계획이다. 피해 벼는 11월까지 600㎏과 30㎏ 규격으로 전량(유색미‧가공미 제외) 매입한다.

작년부터 품종검정제도 도입되어 매입대상 농가 중 5% 농가의 시료를 채취 해 DNA 검사 후 타품종이 20% 이상 혼입 시 해당 농가는 5년간 공공비축미곡 매입 대상에서 제외된다.

김봉태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도군#공공비축미곡 매입품종 선정 협의회#새청무

김봉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