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순창 '두지지구 새뜰마을사업' 현장 방문
  • 박현수 기자
  • 승인 2019.10.11 18:08
  • 댓글 0
<사진=순창군>

(순창=포커스데일리) 박현수 기자=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최근 농어촌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새뜰마을사업) 전국 우수지자체로 선정된 순창군 풍산면 두지마을을 방문했다.

진승호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기획단장을 비롯해 박희수 농어촌과장, 최현숙 사무관이 현장을 찾았으며, 노홍래 부군수와 군 관계자, 마을주민도 함께해 위원회를 맞았다.

이번 만남은 '폐 농협창고'를 새단장해 만든 두지마을 복합문화교류센터에서 가졌으며, 군 서화종 농촌주거계장은 현장에서 순창군 새뜰마을사업 대상지 관리 및 추진성과를 보고 했다.

서 계장은 성과보고에서 "지금까지 두지지구 등 7개 지구에 사업비 120억 원(국비70%)을 투입, 취약지역 주민의 기본적인 생활수준 보장을 위해 생활인프라 확충 및 주거환경 개선, 주민역량을 강화하는데 새뜰마을사업이 마중물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번 방문지인 두지마을은 귀농·귀촌인(9가구)과 지역민의 상생으로 쇠락해져만가는 공동체를 회복시킨 전국적 롤모델로 평가 받고 있다. 이에 새뜰마을사업선정지구나 공모신청 대상지 50여개 지자체 공무원 및 추진위원장, 주민, 한국농어촌공사 관계자, 컨설팅업체 등이 두지마을을 다녀갔다.

두지마을 지난 2015년 사업 선정이후, 3년간 국비 8억 5천만 원을 포함해 12억 원을 들여 주택정비, 생활·위생·안전 등 기반시설 정비, 마을경관정비, 공동이용시설 리모델링, 휴먼케어 사업 등을 추진했다.

진승호 기획단장은 추진성과 청취 후 마을을 둘러보며, "어려운 여건속에서 성공적으로 마무리해주신 추진위원장과 주민들께 감사드린다"며 오늘 청취된 의견과 만족도 등을 고려해서 2020년 새뜰마을사업을 확대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노홍래 부군수는 "순창군이 새뜰마을사업의 우수지자체로서 그 역할을 충실히 해오고 있다"며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아낌없는 지원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박현수 기자  water61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순창#두지지구#새뜰마을사업#진승호#노홍래

박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