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시, '도시재생뉴딜사업' 국비 214억원 확보남구 신정3동·북구 농소2동 도시재생사업 추진
  • 이원호 기자
  • 승인 2019.10.08 16:50
  • 댓글 0
울산시청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시는 '2019년 도시재생뉴딜사업'에 남구와 북구가 선정돼 국비 214억 원을 확보하고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들어간다고 8일 밝혔다.

국토교통부가 추진하는 이 사업은 인구의 감소, 산업구조의 변화, 도시의 무분별한 확장, 주거환경 노후화 등으로 쇠퇴하는 구 도심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고 새로운 도시 기능을 도입하기 위해 추진된다.

이번에 선정된 사업은 남구(신정3동)의 '다함께 어울림 신정3동'과 북구(농소2동)의 '천년의 삶과 하천을 품은 걷고 싶은 내고장 '천(川)걸음 이화정 마을' 조성사업이다.

저층 주거 밀집지역 내의 기반시설을 정비하고 기초생활 인프라를 구축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총 사업비는 428억 원(국비 214억 원, 시·구비 214억 원)이 투입되며 오는 2023년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도시재생뉴딜사업 선정으로 주거환경 개선 뿐만 아니라 일자리 창출을 통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며 "지속가능한 도시재생을 위해 시민들의 호응과 동참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이원호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