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수도권
경기도, 김포 '풍무역세권' 9800억사업비 승인 '고시'대학교유치 추진, 자족기능도시
  • 최봉혁 기자
  • 승인 2019.10.05 14:30
  • 댓글 0
풍무역세권 도보 <자료제공=경기도>

(김포=포커스데일리) 최봉혁기자 = 경기도는 김포시가 제출한 김포 풍무역세권 도시개발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을 승인하고, 관련 내용을 도보와 홈페이지에 고시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김포도시공사와 민간기업 등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민관합동 도시개발사업으로, 980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2020 김포도시기본계획'에 따라 시가화 예정용지로 계획된 풍무역 배후지역에 대한 무분별한 난개발 방지와 계획적인 역세권 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다.

세부적으로 2023년까지 김포시 사우동 일원 약 97만5000㎡ 부지에 6923세대 규모의 주거단지와 상업·업무·근린생활시설을 조성하는 내용 등이 담겼다.

김포도시철도(골드라인)가 지난달 27일 개통된 가운데, 시는 도시개발이 진행될 경우 시청을 중심으로 한 구도심의 기능 증진 및 교육·문화·주거가 어우러진 자족기능을 갖춘 도시로의 발전을 기대하고 있다.

김포도시철도를 이용하면 풍무역에서 김포공항역까지 18분 이내에 도달할 수 있다. 시는 지역의 교육수요와 문화수요를 창출하기 위해 대학교 유치 등 특색 있는 도시공간을 도입한다는 구상이다.

최봉혁 기자  fdn750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봉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