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수도권
성동구, 성동미래일자리주식회사 2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쾌거지난해에 이어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평가
고령자친화기업 분야 최우수기관 선정
  • 이수진 기자
  • 승인 2019.10.04 17:03
  • 댓글 0
정원오성동구청장<사진제공=성동구>

(서울=포커스데일리) 이수진 기자 = 성동구 출자기관인 성동미래일자리주식회사가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평가' 중 고령자친화기업 분야에서 보건복지부 장관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복지부와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이 공동주관해 지난해 추진된 노인일자리 사업 등에 대해 8개 분야에서 평가했다.

성동미래일자리주식회사는 평가에서 작년에 우수상에 이어 올해는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고령자친화기업은 만 60세이상 고령자가 경쟁력을 가질 수 있는 적합한 직종에서 다수의 고령자를 고용해 운영하는 기업으로서 보건복지부의 심사를 거쳐 지정되며 전국 180여개의 기업이 지정돼 있다. 

기존 고령자친화기업은 정부 지정 노인일자리지원기관인 시니어클럽 또는 일반기업 형태가 대부분이다.

성동구 출자기관인 성동미래일자리주식회사의 경우 지방자치단체 출자기관으로서 기존 형태와 달라 타 지방자치단체의 벤치마킹 대상이 되고 있다.

성동미래일자리주식회사는 성동구와 구민이 공동출자해 어르신 일자리창출을 목적으로 지난 2017년 설립됐다. 

직영 카페 2개소와 분식점 1개소를 주요사업으로 시설관리, 기타용역 등 3개분야 13개사업을 수행하면서 출범 1년 여만에 100여명의 어르신 일자리를 창출해 목표치를 크게 웃도는 성과를 거뒀다.  

또한,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매년 상승추세에 있고 사업 3년차인 올해, 사업이 안정화되면서 구의 어르신 일자리창출 특화기관으로서 순조롭게 자리를 잡고있음을 이번 수상을 통해 다시한번 인정받았다.

카페에서 바리스타로 참여하고 있는 70세 옥수동 주민 이옥희씨는  "우연한 기회에 성동구 바리스타 교육에 참여하게 돼 자격증을 취득하고 이 곳에서 2년째 일을 하고 있다" 며 "처음에는 커피에서부터 다양한 음료 제조까지 제조방법을 익히는 과정이 어려웠지만 늦은 나이에 성취감을 느끼며 동료, 손님들과도 소통하면서 삶의 에너지를 얻고 있다"고 전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기존의 공공일자리 보다 일하는 보람을 느낄 수 있고  만족도 높은 어르신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일자리주식회사라는 새로운 도전을 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 발굴을 통해 어르신 등 취업취약계층의 특성에 맞는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이수진 기자  bright74@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동구#성동미래일자리주식회사#고령화친화기업#우수기관#노인일자리

이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