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더불어민주당 정책페스티벌 '정책정당' 이미지 부각
  • 최갑수 기자
  • 승인 2019.09.20 18:23
  • 댓글 0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20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더불어2019 정책페스티벌 정책경연대회에서 개회선언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서울=포커스데일리) 최갑수 기자 = 더불어민주당 정책페스티벌이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렸다.

민주당은 이날 '더불어 2019 정책페스티벌'을 열고 '정책정당' 이미지 띄우기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이 정기국회 국면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파면' 공세를 강화하는데 맞서 민생과 정책에 집중하는 집권여당의 면모를 부각해 차별화를 모색하려는 전략이다.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정책페스티벌에는 이해찬 대표와 이인영 원내대표, 대회 준비위원장인 박광온 최고위원, 윤호중 사무총장 등 당 지도부가 총출동했다.

이해찬 대표는 "작년 전당대회에서 정책정당으로 발전시키겠다고 약속하고 플랫폼을 만들었다"며 "이것을 통해 당원들이 의견을 말하고 함께 참여하면서 전 세계에서 가장 의미 있는 정책정당으로서의 모습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이어 "2020년 총선에서 승리하는 것이 우리 당에 주어진 역사적 과제"라며 "정권 재창출이 현대사에서 당과 당원들이 책임져야 할 가장 큰 역사적 소임"이라고 강조했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당원 손으로 당의 정책이 만들어지는 놀라운 역사가 시작되는 것으로 말 그대로 정책정당으로 큰 발걸음을 내딛는 시간"이라고 밝혔다.

한편 민주당은 정책페스티벌의 성과를 바탕으로 정기국회에서 야당과의 민생·개혁·정책 대결에서 승리하겠다는 의지도 재확인했다.

민주당은 오는 24일 오후 정책 의원총회를 열어 사법·검찰·교육 개혁 과제들을 점검하고 정기국회 전략도 가다듬을 예정이다.

최갑수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