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춘해보건대, '3D프린터 운용기능사 과정' 개회식울산지역 취ㆍ창업 준비생 및 일반인 등 대상 운영
  • 최경호 기자
  • 승인 2019.09.16 19:08
  • 댓글 0
춘해보건대학교 LINC+사업단은 16일 해악관 3층 창의교육장에서 '울산지역 취·창업 준비생 및 일반인 교육프로그램(3D프린터 운용기능사과정)' 개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울산=포커스데일리) 춘해보건대학교 LINC+사업단은 16일 해악관 3층 창의교육장에서 '울산지역 취·창업 준비생 및 일반인 교육프로그램(3D프린터 운용기능사과정)' 개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 프로그램은 2019년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전문대학(LINC+) 육성사업이며 울산시의 지원을 받아 지역 내 경력단절자, 은퇴(예정)자, 취·창업 준비생 및 일반인 등을 대상으로 운영한다.

3D프린터 운용기능사 자격과정 교육은 16일부터 11월 8일까지 총 160시간 동안 춘해보건대학교 융합기술신속대응센터에서 진행된다.

3D 프린팅 이론 및 실습교육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경쟁력 있는 인재 육성으로 지역사회 취업 및 창업을 지원하고 3D 프리터 운용기능사 자격 취득 지원을 목적으로 한다.

김희진 총장은 "이번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울산지역 내 경력단절자, 은퇴(예정)자, 취·창업 준비생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경쟁력 있는 프로그램 운영으로 3D 프린팅 운용기능사 자격 취득뿐만 아니라 창업 및 취업을 지원한다."며 "울산지역 특화산업의 초석을 다지고 이를 바탕으로 지역 내 3D프린팅 메카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최경호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