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황교안 대표 삭발 "조국, 스스로 내려오라"
  • 최갑수 기자
  • 승인 2019.09.16 17:33
  • 댓글 0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6일 오후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파면 촉구' 삭발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서울=포커스데일리) 최갑수 기자 =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6일 오후 5시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삭발식을 예정대로 실시했다.

앞서 한국당은 이날 공지문을 통해 "황 대표가 오늘 오후 5시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문재인 정권의 헌정 유린 중단과 조국 파면을 촉구하는 삭발 투쟁을 한다"고 밝혔다.

황교안 대표는 삭발식 후 "이 정권은 국민들의 고통 외면하고 독선과 오만의 폭주 멈추지 않는다며 "제1야당 대표와 국민 한사람으로서 문 대통령에 항거한다"고 선언했다.

이어 "저의 투쟁을 결단코 물러서지 않을 것"이라면서 "문 대통령에게 경고한다. 국민 뜻 거스르지 말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황교안 대표는 조국 법무부장관을 향해 "조국, 스스로 그 자리에서 내려오라"면서 "문 정권 의 폭정을 막으려면 국민들이 함께 싸워야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황 대표는 삭발식을 마친 뒤 자정까지 농성을 이어갈 계획이다.

최갑수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