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목포 수산식품 수출단지조성 사업 순항KDI 적정성 통과…내년 국비 24억 반영 총 사업비 증액 등 탄력
  • 정평국 기자
  • 승인 2019.09.14 08:01
  • 댓글 0
목포시 해양수산복합센터 전경.

(목포=포커스데일리) 정평국 기자 = 전남 목포시가 수산식품산업 중심도시로 발돋움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목포수산식품 수출단지조성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목포시 수산식품 수출단지 조성사업은 지난 1월29일 정부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사업으로 선정돼 탄력을 받았다. 이후 2월부터 7월까지 시행한 KDI의 사업계획 적정성 검토에 대응하고, 그 결과 당초 계획 사업비 942억원에서 147억원이 증액된 1089억 원을 확정지었다.

또한 내년도 기본계획수립과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위한 용역비 34억원 중 국비 24억원이 정부예산안에 반영돼 수출단지 조성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 될 수 있게 됐다.

수산식품 수출단지조성사업은 전국 생산량의 90%를 차지하는 전남도의 해조류의 수산식품 고차가공을 위해 R&D시설, 국제수산물거래소, 가공공장, 냉동보관시설과 기업의 수출을 지원하는 시설 등이 들어서게 된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1685억원의 생산유발효과와 665억원의 부가가치 유발효과, 1297명의 취업 유발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돼 국내 해조류 산업의 경쟁력은 물론, 지역경제 발전에 큰 기여를 할 전망이다.

김종식 시장은 "오랜 기간 동안 예비타당성조사 통과를 위해 정부관계자, 국회 등을 설득을 위해 끊임없는 노력한 결과 조사면제라는 성과를 어렵게 이루어 냈다"면서 "목포 뿐만 아니라 국내 수산식품산업의 견인차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목포시는 현재 운영 중인 수산시설에 대한 전수조사를 통해 부족 시설이나 기능의 보완을 위한 '서남권 수산식품 융복합벨트 기본구상' 용역을 완료하는 등 수산식품 산업도시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정평국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수산식품수출단지#목포시#국비

정평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