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부산·경남
BPA,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 공인획득 지원대상 2개사 선정
  • 김성원 기자
  • 승인 2019.09.11 12:27
  • 댓글 0
부산항만공사 전경.

(부산=포커스데일리) 김성원 기자 = 부산항만공사(BPA)는 10일 부산항 중소 수출입 및 물류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한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AEO) 공인획득 지원사업' 참여업체로 ‘와이제이국제물류’, ‘바른로지스틱스 등 2개사를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관세청으로부터 신뢰성과 안전성을 공인받는 AEO(Authorized Economic Operator) 인증은 △대내외적 화물관리 안전성 확보 △물품 검사비율 축소 △서류제출 생략 △신속통관 △미국·중국 등 AEO 시행 국가 간 검사 생략 등 다양한 관세행정상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하지만 인증 절차가 까다롭고 인적·금전적 부담이 커 중소기업들이 자체 역량으로 이를 획득하기 어려웠다.

부산항만공사는 이 같은 현실과 중소기업들의 수요에 착안하여 올해 새롭게 AEO 공인획득 지원사업을 추진했으며, 지원을 신청한 부산․경남 소재의 중소 수출입 및 물류기업 5개사 중 2곳을 최종 선정했다.

선정된 2개사는 AEO 컨설팅 선도기관인 한국관세무역개발원을 통해 AEO 획득을 위한 준비단계부터 인증심사까지 전 과정에 걸쳐 체계적인 컨설팅을 제공받게 되며, 컨설팅 비용의 80%인 2000만 원을 지원받게 된다.

부산항만공사 남기찬 사장은 “최종 선정된 협력기업이 성공적으로 AEO 공인을 획득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며, 앞으로도 우리 공사의 업무특성과 연계한 동반성장 사업들을 확대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성원 기자  ulruru5@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

김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