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군산시, 내년 상반기 '고령자복지주택 건립' 본격화10일, LH와 사업시행 업무협약 체결
  • 전홍선 기자
  • 승인 2019.09.10 15:44
  • 댓글 0
<사진=군산시>

(군산=포커스데일리) 전홍선 기자 = 군산시가 어르신 맞춤형복지주택을 건립하기 위해 10일 LH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내년 상반기 내 본격적인 착공에 들어간다.

군산시에 따르면 고령자 복지주택은 고령사회 충격을 대비해 65세 이상 저소득 노인들이 주거지에서 편리하게 복지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저층부에 복지시설을 설치, 고령자 맞춤형 영구임대 주택과 보건, 의료 등 주택과 복지시설을 복합 건설하는 공공임대주택이다.

특히, 입주자의 특성을 고려해 주거시설은 고령자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단차 없는 단지계획, 문턱 없는 주거공간, 세면대 높낮이 조절, 씽크대 높낮이 조절, 안전손잡이, 비상버튼 등을 설치해 무장애 설계를 적용한다.

복지시설에는 건강증진실, 동아리실, 취미실, 사교장, 실버카페, 다목적 강당, 담소원, 이미용실, 경로식당 등을 설치해 취미 활동, 치매예방, 위기 독거노인 지원, 노인 사회활동 지원사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고령자복지주택이 건립되면 생활이 어렵고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과 지역사회 주민들이 보다 쾌적하고 안정적인 주거생활과 복지서비스를 더불어 함께 누리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 사업은 지난 4월 국토교통부 주관 공모사업에 선정됐으며, 군산시는 사업부지를 제공하고, LH에서 국비 149억 등 총사업비 217억원을 투입해 오룡동 900-40번지 일원에 복지임대주택 150호(전용 26㎡)와 복지시설 1,500㎡를 건립, 2022년 하반기 입주를 목표로 하고 있다.

전홍선 기자  adieuj@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군산시#강임준#고령자복지주택#고령사회#조소득노인#복지서비스#어르신맞춤형복지주택#공공임대주택#영구임대주택#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독거노인지원사업

전홍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