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수도권
김포시, 지난해 '1조 5623억' 재정운용상황 결과 공시재정건전성 향상
  • 최봉혁 기자
  • 승인 2019.09.09 08:25
  • 댓글 0
<사진제공=김포시>

(김포=포커스데일리) 최봉혁 기자 = 김포시가 재정적 책임성과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2018회계연도 결산기준 지방재정운용결과'를 최근 시 홈페이지를 통해 공시했다.

이번 공시는 2018회계연도 결산서를 기준으로 시의 살림살이 규모, 재정여건 등 59개 항목으로 구성된 공통공시와 △시도5호선 개설공사 △고촌문화복지센터 건립 등 시민의 관심도가 높은 주요 6개 사업에 대한 특수공시 사항을 담고 있다.

김포시의 2018년 살림규모는 1조 5623억 원으로 유사 지방자치단체 평균액 1조 6021억 원보다 398억 원이 적으며, 전년대비 1432억 원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 살림규모가 전년대비 감소한 사유는 김포도시철도 완공단계에 따라 특별회계 세입·세출 규모가 크게 감소했기 때문이며, 아파트 신규 입주에 따른 지속적인 인구유입으로 자체수입 비율은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또한, 김포시는 지방채 전액 상환에 따라(`17년도 기준 채무액 : 319억 원) 채무액이 없어 유사 지방자치단체 평균액(317억 원)과 비교해 볼 때 재정건전성이 매우 좋은 것으로 나타났다.

박영상 기획담당관은 "무엇보다 건전하고 효율적인 재정운용에 힘쓰는 만큼 자체수입 및 채무비율 등에서 긍정적인 성과를 보여 기쁘다"며 "앞으로도 세원 발굴 및 체납세금 징수율 제고 등 자체수입 확대와 적극적인 정부예산 확보가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봉혁 기자  fdn750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봉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