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NH농협손보, 무배당 리치팜 생활안심보험 출시농작물 피해 등 최대 5000만원 한도로 보장
  • 노병일 기자
  • 승인 2019.09.09 06:09
  • 댓글 0
NH농협손해보험 울산총국은 농작업 중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위험을 보장하는 '무배당 리치팜 생활안심보험'을 출시했다.

(울산=포커스데일리) NH농협손해보험 울산총국은 농작업 중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위험을 보장하는 '무배당 리치팜 생활안심보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무배당리치팜생활안심보험은 상품 농작업 중 배상책임, 농기계사고로 인한 부상치료비 등 농업 활동 중 일어날 수 있는 위험을 담보하는 상품이다.

최초 개발한 '농작업 중 배상책임보장'은 영농 활동 중 타인의 신체나 재물에 손해를 끼쳐 발생하는 배상책임손해를 최대 5000만원 한도로 보장받을 수 있도록 했다.

농기계사고로 상해를 입었을 때에는 부상 급수에 따라 부상치료비를 최대 1000만원까지 보장 받을 수 있다. 농기계사고로 사망 또는 80%이상 후유장해를 입었을 때에는 5년간 월 최대 100만원의 생활자금을 지급한다.

이 외 일반상해 사망 및 후유장해, 일반상해 입원일당, 주택화재, 특정독성물질 응급실내원비, 골절진단비 등 다양한 위험도 보장한다.

'무배당리치팜생활안심보험'은 만19세부터 80세까지 가입할 수 있으며, 전국의 농·축협을 통해 상품에 대한 상담과 가입이 가능하다. 보험기간은 5년부터 20년까지 5년 단위로 선택할 수 있다.

한편 이날 서진곤 방어진농협 조합장이 '무배당 리치팜 생활안심보험' 출시를 기념해 울산에서 1호 가입자로 이름을 올렸다.

노병일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병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