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현대중공업그룹, 자재 대금 추석 전 조기 지급협력회사 1840여 개사에 1900억 규모
  • 노병일 기자
  • 승인 2019.09.09 05:11
  • 댓글 0
현대중공업 조선사업부

(울산=포커스데일리) 현대중공업그룹이 추석을 앞두고 상생 경영 차원에서 자재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

현대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 현대삼호중공업 등은 협력회사들이 지난달 21∼31일 납품한 자재 대금을 정기 지급일인 이달 11일보다 닷새 이른 6일에 지급하기로 정했다.

명절 귀향비, 상여금 지급 등으로 자금 수요가 증가하는 추석을 앞두고 협력사 자금 운용을 지원하기 위해서다.

혜택을 받는 협력회사는 모두 1840여 개, 금액은 현대중공업 1150억원 등 모두 1900억원 규모다.

현대중공업그룹 관계자는 "어려운 조선업 상황을 이겨내기 위해 협력회사와 상생을 강화하는데 지속해서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노병일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병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