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전·세종·충남
충남도의회, 지역브랜드화 사업 추진 제안산천어·나비 축제 육성해야
  • 오현주 기자
  • 승인 2019.09.09 09:16
  • 댓글 0
지정근 의원<사진제공=충남도의회>

(대전 =포커스데일리) 오현주 기자 = 충남도의회 지정근 의원(천안9)은 6일 제314회 임시회 4차 본회의에서 충남 지역브랜드화 사업 추진을 제안했다.

지 의원은 이날 5분 발언을 통해 "충남에 제2의 머드 또는 산천어·나비 축제가 탄생할 수 있도록 도가 시군 브랜드 발굴·개발에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지 의원은 농촌진흥청 자료를 바탕으로 자연과 문화, 상품, 서비스 등 4가지 지역브랜드 형태별 성공사례를 소개한 후 "지역브랜드 개발은 지역 상품과 서비스 등이 소비자에게 각인돼 지역 이미지 향상과 경제 활성화로 이어지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도내 시군의 자연경관과 역사문화, 특산품 등을 재분석해 천안 흥 타령 춤 축제와 청양 알프스 마을 등 기존 브랜드는 더욱 확장하고 브랜드가 활성화되지 않은 시군에는 전문가를 활용한 아이템 발굴과 컨설팅 제공, 필요하면 예산과 인력을 지원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지 의원은 또 "충남을 찾아오는 사람이 오랫동안 머물고 좋은 상품을 접할 수 있도록 각 시군의 브랜드를 서로 유기적으로 연계하는 방안도 충남도의 역할"이라고 피력했다.



 

오현주 기자  ohhyj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