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대구·경북 태풍 '링링' 영향권...강풍과 비내려
  • 홍종오 기자
  • 승인 2019.09.07 09:31
  • 댓글 0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7일 대구와 경북은 북상하는 제13호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강풍을 동반한 비가 내리겠다.

8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20~60mm로 전망되며 비는 밤부터 서서히 그치겠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영주·봉화 22도, 김천·문경·울진·의성·영덕 23도, 대구·안동 24도, 포항 26도 등이며, 낮 최고기온은 의성 30도, 대구·영천·포항·안동 29도, 김천·문경·구미·영덕 28도, 영주·봉화·울진 27도로 전날과 비슷하겠다. 

8일 일요일 새벽까지 초속 25~35m의 강풍이 불고 바다에는 2~4m의 높은 물결이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특히 새벽부터 강풍이 예상돼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대구기상청은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의 영향으로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경북#태풍#링링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