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수도권
부천시, 태풍 '링링' 대비 우수저류시설 현장점검 실시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장덕천 부천시장, 김희겸 경기도 행정1부지사 참석
  • 최봉혁 기자
  • 승인 2019.09.06 09:56
  • 댓글 0
<사진제공=부천시>

(부천=포커스데일리) 최봉혁 기자 = 부천시는 5일 오후 제13호 태풍 '링링' 북상에 대비하여 여월동에 위치한 베르네천 우수저류시설을 점검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날 점검현장에는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장덕천 부천시장, 김희겸 경기도 행정1부지사 등이 참석해, 양진철 부천시 부시장이 우수저류시설의 현황, 처리 원리, 시설 효과 등을 브리핑한 후 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시관계자는 베르네천 우수저류시설은 베르네천 일원 상습침수지역인 저지대 도심지역의 침수피해 방지를 위해 지난 2015년 건설해, 여월동, 원종동 일대의 주택 461동, 농경지 90ha의 침수 예방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진영 장관은 "자연재난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사전대비와 초기대응이 매우 중요하다"며 "집중 호우 시 우수저류시설이 신속히 가동될 수 있도록 매뉴얼 숙지, 시설물 관리 등을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부천시는 하천과 펌프장 등 안전사고 예방 점검, 빗물받이 퇴적물 청소 등 재해취약지역에 대한 예찰활동 등을 실시해 태풍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최봉혁 기자  fdn750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봉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