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러시아 연해주, 문화예술 교류 확대 추진송철호 시장, 국립 연해주미술관 방문
  • 이원호 기자
  • 승인 2019.09.05 10:56
  • 댓글 0
지난해 9월 러시아 연해주를 방문한 송철호 시장이 주지사 면담하는 모습.

(울산=포커스데일리) 중국 - 러시아를 방문중인 울산시 경제협력대표단(단장 송철호 시장, 이하 대표단)이 4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국립 연해주미술관을 방문, 양 지역 간 문화예술 교류를 확대하기로 협의했다.

대표단은 블라디보스톡의 대표적 미술관인 국립 연해주미술관의 나탈리아 A. 레브단스카야 부관장을 예방, 환담을 나누고 전시실과 자료실 등 시설을 둘러보았다.

국립 연해주미술관은 1966년에 개관한 블라디보스톡 대표 미술관으로 7400여점의 러시아, 유럽 작품을 소장하고 있다.

5000여 점에 이르는 18세기에서 20세기의 러시아 회화, 조각, 미술자료와 연해주 작가의 작품 뿐 아니라 14세기에서 16세기까지의 이탈리아, 스페인, 네덜란드, 프랑스 유럽 회화도 포함돼 있다.

대표단은 국립 연해주미술관과의 미술 교류를 제의하면서 내년도 울산에서 개최되는 제3차 한-러 지방협력포럼 기간 중 양 지역 미술작가 교류전을 제안했다.

또 미술관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해 소장품을 상호 소개함으로써 사이버 홍보도 병행하기로 했다.

2021년 개관 예정인 울산시립미술관은 내년부터 세계 유수의 미술관과 기획전시 준비, 소장품 정보교환 등을 통해 국제 수준의 미술관을 건립하고 있다.

송철호 시장은 "미술, 음악 등에서 오랜 역사를 가지고 문화를 꽃피워 온 러시아와의 문화예술 교류와 예술인 상호방문을 통해 양 도시간 교류가 더욱 촉진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대표단은 4일부터 6일까지 러시아에서 개최되는 제5차 동방경제포럼과 제3차 한-러 지방협력포럼에 참석차 블라디보스톡을 방문하고 있다.

블라디보스톡과는 지난 해 우호협력도시 의향서를 교환하고 내년도 본 협약 체결을 위한 다양한 통상ㆍ문화ㆍ체육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원호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