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함평군 해보면 '아베정부 규탄' 결의 대회남도의병 역사공원 유치 촉구 구호 제창
  • 주남현 기자
  • 승인 2019.08.16 15:43
  • 댓글 0
전남 함평군 해보면은 지난 15일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문장 3.1만세 기념탑 공원 일원에서 '남도의병 역사공원 유치 및 아베정부 경제보복 규탄결의 다짐대회'를 개최했다.<사진제공=함평군>

(함평=포커스데일리) 주남현 기자 = 전남 함평군 해보면은 지난 15일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문장 3.1만세 기념탑 공원 일원에서 '남도의병 역사공원 유치 및 아베정부 경제보복 규탄결의 다짐대회'를 개최했다.

해보면 청년회 주관으로 열린 이번 다짐대회에는 나판종 면장을 비롯해 윤앵랑 군의회 의원, 박지열 해보면 번영회장, 이상행 이장단장 등 지역 기관, 사회단체 및 면민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이날 4.8만세운동 애국지사 24인에 대한 참배를 시작으로, 아베정권의 대(對)한국 경제보복조치를 규탄하고 '남도의병 역사공원'의 지역 유치를 촉구하는 구호를 제창했다.

참석자들은 또 3.1만세 기념탑부터 면소재지까지 행진을 통해 면민의 적극적인 동참을 호소하기도 했다.

 

주남현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평군#해보면#광복절#3.1만세

주남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