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전남관광두레협력사업'에 청년 기획자 참여전남문광재단, 목포·순천시 등 6개 시군에 배치
전남청년관광기획자사업과 연계해 확대 추진해
  • 김성수 기자
  • 승인 2019.08.16 14:54
  • 댓글 0
<사진 제공=전남도>

(무안=포커스데일리) 김성수 기자=전남문화관광재단은 지속가능한 관광사업을 위한 전남관광두레협력사업이 출범했다고 16일 밝혔다.

'2019 전남관광두레협력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그동안 전남도가 추진하던 전남청년관광기획자사업과 연계해 확대 추진하게 됐다. 이를 위해 주민사업체를 발굴, 기획‧컨설팅, 외부전문가 자문 등을 지원할 전문인력인 '청년관광기획자'를 위촉했다.

전남관광두레협력사업은 목포시, 순천시, 여수시, 곡성군, 함평군, 고흥군 등 6개 시군에서 선정됐다. 사업을 추진할 시군에는 청년관광기획자를 배치한다. 이들에게는 관광 분야 다양한 주민사업체를 발굴하고 육성하도록 활동비부터 관련 교육, 멘토링, 시범사업 및 홍보지원 등 맞춤형 사업이 제공된다.

지금까지 전남관광두레협력사업으로 4개 시군에서 16개 사업체가 구성됐으며, 160명이 참여하고 있다. 관광일자리 창출 성공 사례로 꼽히고 있다.

조용익 전남문화관광재단 대표이사는 "전남관광두레협력사업은 지역 주민사업체 육성과 관광 일자리 창출의 모범이 될 것"이라며 "재단이 앞장서 전남의 지속가능한 주민주도형 관광사업을 이끌겠다"고 말했다.

지속가능한 주민주도형 관광사업이란 지역 주민공동체가 핵심 주체가 돼 관광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소득을 창출해 주민들에게 직접적 수익이 돌아가도록 하는 사업 모델이다.

김성수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남문화관광재단#전남관광두레협력사업#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

김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