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전·세종·충남
대전시 '주민참여예산 사업' 온라인 투표 진행첫 시민 투표 도입
  • 오현주 기자
  • 승인 2019.08.13 10:04
  • 댓글 0
<자료제공=대전시>

(대전=포커스데일리) 오현주 기자 = 대전시가 2020년 주민참여예산 시민제안 사업 최종선정을 위해 12일부터 내달 9일까지 한 달여간 시민 온라인 투표를 진행한다.

시에 따르면 지난 4월 30억 원 규모에서 100억 원 규모로 확대한 2020년 주민참여예산 공모에 전년 대비 10배에 가까운 1541건의 사업 제안이 접수됐다.

이들 중 도시문제와 2개 구 이상 자치구에 시민 편익 향상을 위한 시정참여형 사업은 부서의 사업 타당성 검토와 7개 주민참여예산 분과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71개 사업(99억 원)이 시민 온라인 투표 대상으로 선정됐다.

시민투표는 대전시 주민참여예산 전용 홈페이지를 통해 참여(pc, 스마트폰)하면 되며, 대전 시민이면 누구나 자격조건 없이 71개 사업 중 20개 사업을 투표할 수 있다.

시는 이를 위해 시민들이 제안한 사업 내용과 진행 과정 공개를 위한 주민참여예산 전용 홈페이지를 구축(www.daejeon.go.kr/jumin)하고 이달 12일부터 시민들이 제안한 사업 열람과 투표 진행과정, 선정된 사업의 추진 모니터링 등 주민참여예산 사업이 일련 과정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한편, 시정참여형 사업의 최종 선정은 내달 17일 DCC에 개최되는 총회에서 시민 온라인 투표 50%와 전체 주민참여예산위원 점수 50%를 합산해 2020년 사업비로 76억 원을 결정할 예정이다.

지역참여형 사업은 400건이 접수돼 자치구 주민참여예산위원이 1차 심사 후 상정 한 65개 사업(26억 원)을 대상으로 총회에서 시민투표단 250명(자치구 추천)과 시 주민참여예산위원이 함께 20억 원의 사업비를 결정한다.

같은 지역회의사업은 20개 동에서 마을 사업을 선정하고 총회에서 최종 승인하는데 동별로 2000만 원씩 모두 4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게 된다.

 

오현주 기자  ohhyj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