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부산·경남
기장군, 고리원전 방문 '안전관리에 최선' 당부
  • 김성원 기자
  • 승인 2019.07.15 17:38
  • 댓글 0
고리원전 전경.<사진제공=고리원자력본부>

(부산=포커스데일리) 김성원 기자 = 기장군은 15일 오후 4시 고리원자력본부 제3발전소 신고리1호기 계획예방정비(7월2일~8월18일 48일간) 현장을 둘러보고, 이어서 이인호 고리원자력본부장 및 임직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기장군 관계자는 이번 신고리1호기가 3주기(1500일) 연속 무고장 운전을 달성하고 제5차 계획예방정비를 실시하게 된 시점을 기해 고리원자력발전소 현장을 방문, 원전안전은 사후조치보다 사전예방이 그 무엇보다 중요함을 강조했다.

그리고 군민들이 원전에 대해 보다 안심하고 신뢰할 수 있도록 최일선 현장에서 종사하는 한수원 직원들이 원전안전 운전과 관리에 만전을 기해 원전재난 예방관리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특히, 지구온난화와 한반도 기후변화로 인해 여름철 집중호우, 태풍, 낙뢰 등 기상이변의 횟수와 강도가 점차 늘어나고 있는 상황을 감안, 원전안전 시설이 기상이변에 따른 자연재해에 제기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과거의 점검수준이나 안전기준보다 더욱 엄격한 기준을 적용해 산업재해, 일반재난에도 완벽하게 대비할 수 있도록 원전안전 시설관리와 점검에 본부장이 직접나서 꼼꼼하게 챙겨줄 것을 요청했다.

김성원 기자  ulruru5@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장군#고리원전

김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